현대 신형 그랜저 3,055만 원부터, 그래서 풀 옵션은 얼마?

현대자동차가 22일, 김포항공산업단지에서 신형 그랜저를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신형 그랜저는 2.4, 3.0 가솔린, 2.2 디젤, 3.0 LPi 등 네 가지 모델로 출시되며, 2.4 가솔린과 2.2 디젤, 3.0 LPi는 3개 트림, 3.0 가솔린은 2개 트림으로 준비된다. 또한 3.3 가솔린과 하이브리드는 내년까지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2.4 모던 (기본 3,055만 원, 풀 옵션 3,225만 원)

2.4 가솔린의 가격은 약 70만 원정도 인상되면서 시작가격이 3천만 원을 넘어서게 됐다. 가격이 인상된 만큼 사양도 기존 대비 강화됐는데, 8인치 내비게이션과 전후방 주차 센서와 후방카메라, 스마트 트렁크 등이 기본 장착된다. 실내 고급감 향상을 위해서는 천연가죽 시트가 준비되고, 크래쉬패드를 모두 인조가죽으로 감쌌다. 또 겉으로 드러나지는 않지만 이중접합 차음유리를 적용해 아슬란과 비슷한 정숙성을 구현했고, 9개의 어드밴스드 에어백이 장착된다. 그러나 앞좌석 통풍시트와 하이패스는 60만 원 상당의 옵션으로 남겨뒀으며, 파노라마 썬루프도 역시 전 트림에서 110만 원에 추가할 수 있다.



2.4 프리미엄 (기본 3,175만 원, 풀 옵션 3,685만 원)

프리미엄은 모던의 기본사양에서 스마트 후측방 경보시스템이 추가되고, 선택사양이었던 통풍시트와 하이패스가 기본으로 적용된다. 또한 오토홀드 기능이 포함된 전동식 파킹 브레이크와 레인센서 등이 기본사양으로 탑재되며, 헤드업 디스플레이, 현대 스마트 센스 패키지 1, 익스테리어 패키지 1 등을 선택할 수 있다. 옵션이 다양해지긴 하지만 그만큼 옵션에 따라 가격차이도 500만 원 이상 벌어지게 된다.

 *익스테리어 패키지 1(풀 LED 헤드램프, LED 방향지시등,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 크롬 몰딩, 18인치 알로이 휠과 미쉐린타이어, 사이드미러 퍼들램프)

 *현대 스마트 센스 패키지 1(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 부주의 운전 경보 시스템, 후측방 충돌 회피 지원 시스템, 주행조향보조 시스템,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2.4 프리미엄 스페셜 (기본 3,375만 원, 풀 옵션 3,970만 원)

2.4 프리미엄 스페셜은 2.4 프리미엄에서 선택사양으로 제공되던 익스테리어 패키지가 기본적용 되고, 전면에 자외선 차단 유리가 적용된다. 또 도어트림까지 인조가죽으로 감싸져 고급감이 극대화되고, 운전석에 전동식 4방향 럼버서포트와 메모리 시스템, 동승석 워크인 스위치 등이 추가된다. 전동식 틸트 및 텔레스코픽 휠도 추가되며, 수동식 뒷좌석 도어 커튼과 뒷좌석 다기능 암레스트까지 비교적 많은 사양이 추가된다. 선택사양으로는 헤드업 디스플레이, 익스테리어 패키지 2, 스마트센스 패키지 2, 어라운드뷰+스마트 전동 트렁크, JBL 사운드 패키지가 준비된다.

 *익스테리어 패키지 2(풀 LED 헤드램프, 19인치 타크 스퍼터링 알로이 휠과 미쉐린 타이어)

 *현대 스마트 센스 2(스마트센서 1의 사양에 진동경고 스티어링 휠 기능 추가)


2.2 디젤 (2.4 가솔린에서 300만 원 추가)

2.2 디젤은 2.4 가솔린 모델과 동일한 트림과 옵션으로 운영되며, 가솔린에서 디젤을 옵션처럼 선택하면 되는데, 이 때 추가비용은 300만 원이다. K7에 비해서는 비교적 비싸게 책정되긴 했으나 2.2 디젤엔진이 장착되고 6단 변속기가 8단으로 변경된다.




3.0 익스클루시브 (기본 3,550만 원, 풀 옵션 4,130만 원)

익스클루시브는 2.4 프리미엄 스페셜 기본 사양 외에 카드타입 스마트키, 스마트폰 무선 충전시스템이 추가되며, 파워트레인 변화 외에는 비교적 큰 변화가 없다. 대신 3.0으로 넘어오면서 선택 사양이 더 많아졌다. 스마트 센스 패키지를 비롯해 총 5가지의 옵션을 추가할 수 있으며, 모두 추가할 경우 약 600만 원 정도의 비용이 더 발생한다.



3.0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기본 3,870만 원, 풀 옵션 4,495만 원)

최상위 트림답게 하위 트림에서 선택사양으로 제공되던 풀 LED 헤드램프, 19인치 다크 스퍼터링 알로이 휠, 미쉐린 타이어, 어라운드 뷰 모니터, 스마트 전동 트렁크가 모두 기본 사양으로 적용된다. 전동식 뒷좌석 후방커튼과, 사방 전체에 자외선 차단 유리가 적용되며, 4인치 컬러 LCD 클러스터와 클러스터 이오나이저는 최고급 트림에서만 탑재된다. 선택사양으로는 프리미어 인테리어 셀렉션과 JBL 사운드 패키지가 추가적으로 준비되는데, 파노라마 썬루프, 헤드업 디스플레이, 스마트 센스 등의 옵션을 모두 추가할 경우 620만 원 이상의 비용이 추가 발생해서 가격은 4,500만 원에 달하게 된다. 

 *프리미어 인테리어 셀렉션(프라임 나파 가죽시트, 동승석 8방향 전동식트&2방향 럼버서포트, 스티어링 휠 혼 커버 나파가죽 감싸기, 스웨이드 내장재, 도어트림 리얼 알루미늄 가니쉬)


한편, 현대차 연구개발총괄 담당 양웅철 부회장은 “신형 그랜저는 30년 동안 쌓아온 브랜드 헤리티지를 계승하면서도 최고의 완성도를 향한 끊임없는 혁신을 통해 탄생했다”며, “한 차원 높은 디자인과 성능, 안전성을 바탕으로 국내를 비롯한 글로벌 시장 공략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