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 트럭으로 재탄생한 현대 그레이스


일본에서 현대 그레이스의 원조 모델인 미쓰비시 델리카를 기반으로 한 몬스터 트럭이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몬스터 트럭처럼 개조하기 위해 섀시와 구동계 부분을 완전히 분리했다. 상부는 탑승만할 수 있고, 하부에는 새로운 프레임 구조로 설계된 부분에 엔진과 변속기, 서스펜션 등이 모두 장착되어 있다. 하지만 자체가 껑충 높아진 것에 비해 타이어는 지프 랭글러에 장착하는 그것들과 비교해도 특별히 크지는 않다.

 

실내는 원 상태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자동변속기를 사용하며, 사륜구동 조작레버도 따로 존재한다. 시트는 2+2+3 구조를 채택했고, 창문에는 커튼도 설치되어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