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오프로드 성능 강화한 GLA 200 d 출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안전 및 편의사양 그리고 오프로드 사양까지 전방위적인 상품성을 강화한 GLA 200 d GLA 200 D 4매틱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2013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GLA는 도심과 아웃도어를 넘나드는 SUV의 다재다능한 성능과 스타일리시함을 동시에 갖춘 프리미엄 컴팩트 SUV로 어떠한 조건에서도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주행 성능을 발휘하는 것이 특징.

 

새롭게 선보이는 GLA 200 d GLA 200 d 4매틱 액티비티 에디션은 오프로드 컴포트 서스펜션이 적용되어 기존 컴포트 서스펜션 대비 차고가 30mm 상승되었다. 게다가 높아진 시트 포지션으로 인해 더 나은 시야 확보까지 가능해졌다.

 



특히 GLA 200 d 4매틱 액티비티 에디션은 GLA 200 d 모델을 기반으로 액티비티 에디션 배지, 18인치 전용 휠, 사이드 데칼, 전용 플로어 매트 등으로 구성된 액티비티 에디션이 적용되어 날렵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면모가 한층 더 강조되기도 했다.

 

이 외에도 두 모델 모두 12개의 고성능 스피커를 통해 최상의 사운드를 구현하는 하만카돈® 로직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사각지대 어시스트, 키레스-고 등 다양한 고급 편의 사양이 기본 적용된다.

 


GLA 200 d GLA 200 d 4MATIC 액티비티 에디션은 기존 모델과 동일한 2.2리터 4기통 디젤 엔진과 7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를 적용해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30.6kg.m을 발휘한다. 연비는 각각 16.2km/l, 14.8km/l를 기록한다.

 

또 가격은 4,850만 원, 5,150만 원으로 기존대비 오히려 소폭 저렴해졌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