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쏘나타 같은 신형 E클래스, 폼 나게 타는 방법

메르세데스-벤츠를 전문적으로 튜닝하고,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튜닝브랜드 브라부스가 신형 E클래스 오너들을 위한 튜닝 패키지를 공개했다.



신형 E클래스는 국내에서도 쏘나타만큼 흔한 차가 되었을 정도로 인기 모델이다. 하지만 디자인은 아방가르드와 익스클루시브 두 가지뿐이어서 소비자들이 차별화된 감성을 누리기에는 아쉬움이 많았는데, 브라부스의 새로운 튜닝 패키지가 소비자들에게 좋은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라디에이터 그릴에는 안쪽에는 브라부스를 상징하는 B자형 앰블럼이 위치하고, 그 주변으로는 화려한 크롬바가 앰블럼을 감싼다. 범퍼 디자인도 바뀌었다. 범퍼 양쪽 끝에는 실제로 뚫려있지는 않지만 커다란 공기흡입구를 형상화한 디자인을 적용했고, 범퍼 가장 아래쪽으로도 스포일러를 부착해 시작적인 역동성을 부여하면서 공기역학을 개선했다.


브라부스에서 생산한 모노블록 알로이 휠은 18인치에서 21인치까지 장착되며, 21인치의 경우 사이즈는 앞뒤 각각 255/30 ZR 21, 295/25 ZR 21다. 타이어는 컨티넨탈, 피렐리, 요코하마 등이 함께한다. 측면에서 바라보면 차고가 살짝 낮아졌는데, 실제로도 스포츠 주행에 적합한 에어 서스펜션이 적용되면서 30mm가 낮아졌다.



트렁크 상단 끝부분에는 2단으로 제작된 립스포일러가 부착되고, 그 아래로는 브라부스 앰블럼과 B20이라는 새로운 레터링으로 교체된다. 범퍼는 기본적으로 원래 디자인을 유지하면서 하단부의 디자인만 변경했다. 디퓨저의 크기를 키우고 색상을 달리하면서 하단부를 강조했고, 4개의 머플러 팁은 크롬으로 도금해서 돋보이기도 하지만 가변 배기가 적용돼 우렁찬 배기음을 뿜어낸다.



물론 그저 겉모습만 바뀐 것은 아니다. 성능에도 개선이 있다. E 200은 파워킷을 장착하는 것만으로도 최고출력 225마력, 최대토크 33.6kg.m을 발휘하게 되고, E 220 d는 30마력, E 350 d는 51마력이 증가하게 된다. 심지어 E 350 d는 가속성능(0-100km/h)도 5.7초에 불과하다.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