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형 현대 아반떼 출시, 새롭게 적용된 8가지 특징들

현대자동차가 20일, 편의사양을 강화한 2017년형 아반떼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2017 아반떼는 고성능 에어컨 필터, 세이프티 언락, 블루투스 핸즈프리 등의 선호 사양이 기본 적용되었다. 아반떼 스포츠의 경우에는 더욱 합리적인 오리지널 트림이 신규 투입돼 선택의 폭이 더욱 넓어졌다. 



고성능 에어컨 필터

신형 쏘나타의 공기청정기까지는 아니지만, 그와 동등한 수준을 확보할 수 있도록 초미세먼지를 포집해 걸러주는 고성능 에어컨 필터가 기본 적용된다. 이와 함께 이온을 발생시켜 차량 내부의 바이러스를 제거해주는 클러스터 이오나이저를 장착하는 등 최적의 공조시스템으로 쾌적한 실내 환경을 조서한다.



운전석 메모리 시트

운전자가 여러 명인 가족용 차량이거나 업무용 차량의 경우 전동시트라고 하더라도 메모리 기능이 없으면 불편하다. 하지만 신형 아반떼에는 메모리 시트 기능이 추가돼서 운전자의 체형에 맞게 저장 후, 다시 쉽게 설정할 수 있다.



8인치 터치스크린

7인치 터치스크린이 8인치로 더 커졌다. 화면이 더 커진 만큼 내비게이션이나 후방카메라의 시인성이 더욱 향상됐다. 


애플 카플레이 및 블루투스

블루투스 핸즈프리는 전 트림에 기본 적용된다. 여기에 내비게이션을 옵션으로 추가하면 애플 카플레이도 함께 사용할 수 있어서 운전자의 주행 중 안전이나 편의성이 높아졌다.



세이프티 언락

주차된 차량의 잠금 해제 시, 전체 도어가 아닌 운전석 도어만 잠금이 해제돼 다른 곳으로 무단 침입하는 범죄 시도를 방지하는 세이프티 언락 기능이 기본 탑재됐다. 기존에는 쏘나타에서 적용됐던 기능이 아반떼에도 추가됐으며, 필요에 따라 잠금 해제 버튼을 두 번 연속으로 누르면 모든 도어의 잠금이 해제된다. 



현대 스마트 센스

그랜저, 쏘나타 등에서 적용된 현대자동차의 첨단 안전사양이 아반떼에도 적용된다. 현대 스마트 센스는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 스마트 하이빔, 스마트 후측방 경보 시스템 등으로 구성되며, 차선유지 장치와 같은 일부 사양은 없으니 꼼꼼한 확인이 필요하다. 



오리지널 트림 추가

아반떼 스포츠에는 오리지널 트림이 추가됐다. 이 트림은 기존의 7DCT 트림보다 100만 원 이상 저렴하다. 그러면서도 실내외 옵션은 거의 동일하다. 기존 트림과 차이라면 HID 헤드램프와 패들시프트가 빠져 옵션으로 준비됐다. 


가격 인상

트림에 따라 약간의 가격 인상이 발생했다. 선택 사양이 기본 사양으로 확대 적용되거나, 하위 트림으로 확대되는 등의 변화가 생겼기 때문이다. 그래서 가격은 1.6 가솔린이 최대 49만 원, 1.6 디젤 최대 22만 원, 1.6 터보는 최대 5만 원이 인상됐다. 가격은 트림과 파워트레인에 따라 1,570만 원에서 2,460만 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