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년 경력의 장인정신이 깃든, 제네시스 G90 스페셜 에디션

미국 판매중인 타우 5.0 엔진 G90(EQ900)를 기반으로 제작된 G90 스페셜 에디션은 기존 제네시스 차량과는 다른 색감과 개성을 지니면서도 제네시스 브랜드가 추구하는 장인정신을 담아낸 특별 제작 모델이다.


G90 스페셜 에디션은 가장 화려하면서도 정제된 고급스러움의 진수를 보여주는 핀 스트라이프 수트 의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 되었으며, 실제 51년 경력의 핀 스트라이프 장인이 디자인 과정에 참여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고객의 체형과 취향에 따라 제작되는 고급 맞춤 정장을 의미하는 비스포크 수트처럼 G90 스페셜 에디션만을 위한 전용 색상을 개발했으며, 각 모델별 루프-바디 컬러 조합을 통해 차량이 지닌 개성과 화려함을 표현하고자 했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이번 서울 모터쇼에서 남성적인 매력과 단단하고 강력한 이미지를 보여주는 다크 브라운 메탈-그레이 매트 에디션, 도시적 세련미와 감각을 보여주는 라이트 그레이 매트-라이트 실버 메탈 에디션, 광활한 바다 한 가운데 떠있는 요트를 연상시키는 컬러 조합이 독특한 다크 블루 메탈릭-화이트 솔리드 에디션 등 3가지 G90 스페셜 에디션을 전시한다.


개성 넘치는 외관뿐만 아니라 G90 스페셜 에디션에는 고객이 차량에 탑승할 때 제네시스 브랜드 플래그십 모델로서의 특별한 감성을 느낄 수 있도록 소재 사용과 마감처리 등 인테리어 디자인에도 많은 공을 들였다.


G90 스페셜 에디션은 루프-바디 간의 투톤 컬러, 독특한 측면 사이드캐릭터 라인 등 외관에 이어 시트에서도 핀 스트라이프 수트의 영감을 담아 시트 중앙부에 핀 스트라이프 패턴 라인을 넣어 시원하면서도 감각적인 느낌을 살렸다.



인테리어 소재에서도 최고의 촉감과 색상을 가진 누벅 가죽을 차량 시트, 크래시패드, 도어트림, 암레스트 등에 적용해 고급스러우면서도 편안하고 아늑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디자인을 담당하는 루크 동커볼케 전무는 “G90 스페셜 에디션은 오직 한 사람만을 위한 완전한 새로운 작품으로 탄생되는 비스포크 수트처럼 고객의 취향에 딱 맞는 차를 만들겠다는 제네시스 브랜드 정신과 시대를 뛰어넘는 아름다움과 디자인을 추구하는 제네시스의 디자인 철학이 반영된 차”라고 강조했다.


특히 G90 스페셜 에디션은 올해 2월 미국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베니티 페어가 주최하는 베니티 페어 오스카 파티에서 할리우드 유명 배우들과 관계자들의 의전차량으로 제공되었으며 이번 서울 모터쇼를 통해서 아시아 지역에 첫 선을 보였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이후에도 국내외 곳곳에서 열리는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십 행사에 G90 스페셜 에디션을 의전차량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