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프리우스 프라임 출시, 아이오닉보다 우월한 6가지 특징들

토요타 코리아는 11일 잠실 롯데월드몰에 위치한 한국 토요타 자동차의 복합문화공간 CONNECT TO에서 프리우스 프라임의 프레스 컨퍼런스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 프리우스 프라임은 토요타의 핵심 기술인 하이브리드 기술력과 노하우를 집약시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되었다.토요타 최초로 적용된 ‘듀얼 모터 드라이브 시스템’과 세계 최초로 적용된 ‘가스 인젝션 히트펌프 오토 에어컨’, 새롭게 적용된 ‘8.8kWh 대용량 리튬 이온 배터리’로 EV 모드 최대주행거리를 40km까지 달성하였다. 이는 도심 근교에 거주하는 직장인이 전기만으로 출퇴근이 가능한 수치이다.



토요타의 기술력과 노하우로 탄생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                

프리우스 프라임에는 토요타의 하이브리드 기술력과 노하우의 집약체인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되었다. 토요타 최초로 적용된 ‘듀얼 모터 드라이브 시스템’ 과 세계 최초로 적용된 ‘가스 인젝션 히트 펌프 오토 에어컨’, ’8.8kWh 리튬이온 배터리’의 적용으로 EV최대 주행거리 40km를 달성하여 수도권 지역에서 출퇴근 시 연료 소모 없이 EV만으로 주행이 가능하다. 또한 소형, 고성능화된 하이브리드 시스템 적용으로 보조 배터리를 엔진룸에 위치시켜 트렁크 공간을 여유롭게 확보하였다.



듀얼 모터 드라이브 시스템에 의한 강력한 EV 퍼포먼스와 뛰어난 연비                       

프리우스 프라임은 토요타 최초로 ‘듀얼 모터 드라이브 시스템’을 적용, EV주행에서 최대 가속 시 배터리로부터 전력을 공급하여 모터 구동과 동시에 제너레이터도 구동시켜 주행 퍼포먼스를 높였다. 배터리가 충분히 충전되어 있으면 가솔린 연료 소모 없이 EV주행이 가능하며, EV 최고속도 약 135km/h까지 엔진의 개입 없이 모터만으로 주행이 가능하다. 또한, 프리우스 프라임은 뛰어난 친환경 성능을 가진 차량으로 복합 연비 CS기준 (가솔린 주행 시) 21.4km/L, CD 기준 (EV 주행시) 6.4km/kWh를 달성하여 국내에 판매되고 있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 중 가장 높은 연비를 자랑한다.



동급 최고 수준의 8 SRS 에어백 시스템                                        

동급 최고 수준의 8 SRS 에어백을 기본으로 장착하여 사고 시 탑승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토요타의 안전철학을 반영하였다. 운전석 무릎, 동반석 쿠션 에어백을 적용하여 충돌 시 무릎과 다리 상해를 최소화 할 뿐만 아니라, 머리나 가슴이 전면 에어백의 보호를 받을 수 있도록 해준다.




선진적이고 스포티한 익스테리어 디자인                                     

킨 룩 (Keen Look)을 모티브로 한 전면 디자인은 ‘TNGA’ 플랫폼에 의해 낮아진 무게중심으로 더욱 스포티하고 선진화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표현하였다. Quad-LED 프로젝터 헤드램프 채용으로 샤프한 헤드램프 디자인을 실현하였고, 프런트의 모든 램프에 LED를 적용하여 고급감과 친환경성을 표현하였다. 또한 토요타 최초 더블 버블 백 도어 윈도우를 적용하여 한눈에 프리우스 프라임이라 알 수 있는 인상적인 리어뷰를 연출하였다. 



뛰어난 실내 마감 품질과 스마트 인테리어 패키징                            

‘ICONIC Human-tech’ 디자인 컨셉을 바탕으로 ‘인간 중심’을 지향하는 직관적인 기능 배치가 특징이다. 고품질 인스트루먼트 패널과 센터 디스플레이를 중심으로 한 레이아웃으로 운전자가 원하는 정보를 한눈에 파악하기 쉽도록 디자인되었다. 스티어링 휠, 센터 콘솔, 도어 트림, 시트 등 마감 품질 또한 탑승하시는 승객 한분 한분 프리미엄감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천장 부분은 부드러운 곡선으로 디자인하여 충분한 헤드룸을 확보하였다. 뿐만 아니라 사이즈를 컴팩트화 한 대용량 리튬 이온 배터리 적용으로 트렁크 공간 또한 여유롭다.



친환경 차량 세제 혜택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된 프리우스 프라임은 친환경 차량으로 인정되어 최대 270만 원의 세제 혜택, 500만 원의 정부보조금과 같은 실질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서울 남산터널 통행료 감면, 공영 주차장 이용료 할인, 하이브리드 메인 배터리 10년 또는 20만km 이내 보증 서비스를 통해 더 스마트한 에코카 라이프를 즐길 수 있다. 


프리우스 프라임의 국내 판매 가격은 4,830만 원(보조금 미 적용가)이며, 토요타 코리아 요시다 아키히사 사장은 “프리우스 프라임과 함께 스마트 하이브리드 라인업의 양적 강화와 퀄리티 높은 서비스 강화를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