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A클래스 세단 렌더링 공개, 국내에도 출시될까?

메르세데스-벤츠가 A클래스의 세단 버전을 출시하기 위해 막바지 개발 단계에 돌입하며, 스파이샷과 예상도가 공개되고 있다. A클래스 세단은 어떻게 출시될까?



A클래스는 해치백 모델이 기본이다. 하지만 국내를 비롯해 중국과 같은 아시아권 국가에서는 세단이 인기인 탓에 세단 모델도 함께 개발 중이다. A클래스와 동급 모델인 BMW 1시리즈도 신형을 공개하면서는 세단도 출시했다. 물론 국내에서는 판매하지 않고 있지만, 중국에서의 반응은 매우 뜨겁다.



같은 맥락에서 메르세데스-벤츠도 중국 시장에서의 점유율 확대를 위해 A클래스 세단을 개발 중이다. 예상도 속의 A클래스는 독일의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빌트(Auto Bild)에서 공개한 것으로 AMG 패키지가 적용된 A 클래스 세단의 예상 이미지다. 대부분 디자인은 해치백과 같고, 후면부 디자인만 달라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실내는 레그룸이 CLA만큼 좁긴 하지만, 헤드룸은 CLA보다 조금 더 여유로울 것으로 보인다. 물론 C클래스 이하 급 모델은 2열이 워낙 좁아서 성인 남자가 탑승하기가 쉽지 않지만, 그래도 A클래스는 C클래스와 달리 전륜구동이기 때문에 뒷좌석 공간 확보에 조금이나마 유리할 것으로 기대된다.




내부 디자인의 경우 A클래스 해치백에서 보여준 것처럼 12.3인치의 듀얼 디스플레이가 적용되고, 화려한 에어컨 송풍구, D컷 스티어링 휠 등의 디자인이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마감재 또한 기존보다 급을 높여 알루미늄이나 가죽 소재를 많이 사용하고, 세미 버킷시트도 적용될 가능성이 높다.



현재 공개된 A클래스의 파워트레인 라인업은 1.4리터, 2리터 가솔린 터보, 1.5리터 디젤 엔진 등 세 가지다. 1.4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은 최고출력 163마력, 최대토크 25.5kg.m을 발휘하며, 2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은 224마력의 최고출력에 35.7kh.m의 최대토크를 쏟아낸다. 1.5리터 디젤엔진은 최고출력이 116마력, 최대토크 26.5kg.m으로 가솔린 엔진에 비해 낮은 수치지만, 효율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국내에서 A클래스 해치백은 3,640만 원부터 3,980만 원에 판매되고 있다.

댓글(0) 트랙백(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