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00만 원대 중형 SUV, 2019년형 르노삼성 QM6 출시

르노삼성자동차가 고객 선택의 폭을 확대하고 선택 사양 및 기본 사양을 새롭게 추가해 상품성을 크게 강화한 2019년형 QM6를 출시하고, 5월부터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인기모델인 가솔린에 고급트림 추가

르노삼성자동차는 2019년형 QM6를 출시하면서 가솔린 모델인 QM6 GDe에 최고급 트림인 RE 시그니쳐를 신설해 가솔린 SUV 고객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풍부한 편의사양을 선호하는 고객의 취향과 요구를 만족시키기 위한 것으로 QM6 GDe RE 시그니쳐는 디젤 모델인 QM6 dCi RE 시그니쳐 트림과 동일하게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 19인치 투톤 알로이 휠, 가죽시트, 앰비언트 라이트,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 360도 주차 보조 시스템 등이 기본 적용되었다. 가격은 기존과 같이 디젤 모델 대비 290만원 낮게 책정해 QM6 GDe가 가지고 있던 최고 수준의 가성비를 고스란히 유지했다.



선택사양 적용 범위 확대

고객이 선호하는 선택 사양을 적용할 수 있는 트림의 범위도 확대했다. 2019년형 QM6 구매 고객들은 과거 RE 시그니쳐 트림에서만 선택 가능했던 매직 테일 게이트와 RE 트림에서만 추가 가능했던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 전방경보시스템 등을 LE 트림부터 선택할 수 있게 되었다. 특히 LE 트림은 해당 선택 사양 가격을 최소화해 유사 가격대의 경쟁사 모델 대비 우수한 상품경쟁력을 확보한 것이 특징이다.




프리미엄 인테리어 패키지 추가

QM6 GDe 및 dCi 모델의 RE 시그니쳐 트림 전용 선택사양인 프리미엄 인테리어 패키지를 새롭게 추가하여 프리미엄 도심형 SUV로서의 이미지를 강화했다. 해당 패키지는 블랙 나파 가죽 시트를 비롯해 앞좌석 프레스티지 헤드레스트, 블랙 스티치 및 인조 가죽커버가 적용된 대시보드 하단과 글로브 박스, 소프트 콘솔 그립 핸들 등으로 구성되어 시각적, 촉각적 측면에서 실내를 보다 고급스럽게 꾸며 준다.



전 트림 S-링크 기본 적용

이외에도 2019년형 QM6는 전 트림 앞유리에 열차단 기능이 추가된 차음 윈드쉴드 글라스를 적용했다. 여름철 실내 온도 상승의 주 원인인 앞유리를 통한 외부 열의 차단률을 높여, 보다 쾌적한 실내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QM6의 RE 트림 이상 모델에 기본 적용된 7인치 S-링크 및 선택 사양 8.7인치 S-링크 시스템에 애플 카 플레이 기능이 기본 탑재되어 아이폰 사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사이드 앰블럼 부착

외관에서의 디자인적인 변화는 없다. 그렇지만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의 세계적인 사륜구동 시스템 올 모드 4x4-i가 적용된 모델에는 사이드 엠블럼이 추가로 부착돼 차별화된 요소를 강조했다.



가격은 2,480만 원부터

2019년형 QM6의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하여 가솔린 모델 2,480만~3,050만 원, 디젤 모델 2WD 2,770만~3,340만 원, 4WD  3,100만~3,510만 원이다. 


한편, 르노삼성자동차 도미닉 시뇨라 사장은 “2019년형 QM6는 뛰어난 디자인과 주행 안정성, 다양한 편의사양을 매력적인 가격대로 선보여 온 기존의 QM6에 상품성을 한층 더한 모델”이라며 “르노삼성자동차는 점차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중형 SUV 시장에서 QM6의 놀라운 매력으로 브랜드 존재감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