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가격 20만 원 인하한 쉐보레 스파크 부분변경 출시

한국지엠이 지난 11일 경영정상화 방안의 일환으로 향후 5년간 총 15개 신차 및 상품성 강화 모델 출시 계획을 미래 상품 전략으로 공개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그 첫 번째 모델로 내수 시장 공략에 시동을 건다. 이번에 공개된 스파크는 오늘(23일)부터 사전계약에 돌입하며, 6월부터 출고된다.



신형 스파크는 한국지엠이 주도해 개발한 GM의 글로벌 경차로 쉐보레의 듀얼-포트 그릴을 새롭게 해석한 디자인으로 인상 깊은 스타일을 갖췄고, 1등급 안전사양과 첨단 편의사양으로 무장했다. 그러면서도 시작가격은 20만 원을 인하하고, 대부분 트림의 가격은 최대한 억제해서 공격적인 가격 설정으로 현재의 어려운 상황을 타개하는 동시에 소비자들의 만족감을 충족할 것으로 기대된다.



패밀리룩을 강조한 디자인 변화

신형 스파크는 린 머스큘러리티를 주제로 한 새로운 쉐보레 디자인 언어가 반영된 첫 모델이자, 입체적이면서도 세련된 스타일을 담았다. 쉐보레의 시그니처 디자인 요소인 듀얼-포트 그릴은 여전히 유지되지만, 크롬 소재를 사용해서 보다 풍부하고 강인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헤드램프 디자인 역시 살짝 변경되어 깔끔해졌으며, 주간주행등은 범퍼 하단부로 이동하면서 스포티한 모습을 강조한다.


부분변경 모델의 특성상 측면 디자인에서는 별다른 변화가 없다. 다만 새롭게 적용된 15인치 알로이 휠은 측면의 볼륨감을 강조하면서 차체와 함께 역동적인 모습을 완성한다.



후면에서는 기존과 디자인 변화를 거의 찾기가 어려울 정도로 소소하다. 하지만 루프 스포일러가 구형에 비해서 조금 더 커지면서 안정감 있는 디자인으로 바뀌었다. 범퍼 디자인도 살짝 바뀌었는데, 다소 밋밋했던 기존 디자인에서 마름모꼴 형태로 바뀌면서 입체감이 강조됐다.


디자인 변화로도 아쉽게 느껴지는 부분들은 새로운 미스틱 와인과 캐리비안 블루, 팝 오렌지 등의 새로운 컬러와 9가지 외장으로 보완했다. 하반기에는 소비자들이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스페셜 에디션이 추가되고, 투톤 컬러 스페셜 에디션도 추가할 예정이다.



디자인의 직관성이 개선된 실내

트렌디한 감각을 반영한 미니멀 원포인트 디자인에 맞춰 업그레이드된 실내는 다크 실버, 오렌지, 블루 총 3가지의 컬러가 추가된다. 포인트 컬러를 센터페시아 좌우에 위치한 에어벤트 베젤과 시트에 적용해 일체감은 물론 절제된 스포티함을 배가했다.


센터페시아 중앙 상단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기존 모델보다 개선된 소프트웨어를 채택하고 홈 디스플레이 화면 디자인의 직관성과 시인성을 개선해 사용자 편의를 배려했다. 함께 제공되는 듀얼 USB 포트에는 동급 최초로 C-타입 USB를 채택했으며, 포트 테두리에 일루미네이팅 조명을 적용해 고급감과 편의성을 강화했다.



1등급 안전성을 넘어서는 안전사양

쉐보레 스파크는 초고장력 및 고장력 강판 비율이 73%에 이르고, 동급 최다 수준인 8에어백을 갖춰 한국 신차 안전도 평가인 KNCAP에서 1등급 안전성을 입증했다. 하지만 여기서 그치지 않고, 시속 60km 이하 저속 주행 시 전방 충돌을 방지하는 시티 브레이킹 시스템이 적용되고, 전방 충돌 경고, 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 사각지대 경고 시스템 등을 적용해 360도 안전을 책임진다.


이외에도 급제동 시 바퀴의 잠김 현상을 제어하고 제동 조향 성능을 향상시키는 4채널 ABS, 전복 위험 제어시스템을 통합한 차체 자세 제어장치와 언덕길 밀림 현상을 방지하는 HAS 기능까지 전 모델에 기본으로 탑재된다.



시작가격 낮추고, 나머지는 최대한 억제?

신형 스파크는 기존 대비 기본 트림의 가격을 20만 원 인하해서 999만 원이던 가격이 979만 원부터 시작된다. 그러나 다른 트림의 가격은 조금 다르다. 최대한 억제했다고 하지만, LS 트림이 1,057만 원으로 21만 원 올랐고, LT 트림은 1,175만 원으로 41만 원이 올랐다. 새롭게 추가된 프리미어는 1,290만 원으로 설정됐고, 나머지 트림에서는 승용밴 베이직 972만 원, 승용밴 1,015만 원으로 기존과 비슷하거나 소폭 인하됐다. 수동변속기와 동일하게 리터당 15km의 복합연비를 기록하는 C-테크 무단변속기는 트림별로 180만 원이 추가된다.


한편,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은 “스파크는 감각적인 디자인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안전성, 탁월한 주행성능을 바탕으로 내수시장은 물론 해외에서 진면목을 발휘해왔다”며, “더 뉴 스파크가 독보적인 안전성과 강화된 제품 가치를 바탕으로 쉐보레의 내수 판매 회복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