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형 쉐보레 이쿼녹스, 트림 별 고급화된 변화는?

[오토트리뷴=양봉수 기자] 쉐보레가 1일, 이쿼녹스의 2019년형 모델을 출시하고 판매를 시작했다. 2019년형 이쿼녹스는 초기 모델보다 안전 및 편의사양이 개선돼 상품성이 높아졌으며, 신규 트림 추가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LS 트림, 첨단 및 편의사양 고급화

이쿼녹스에는 동급 유일의 햅틱시트(무소음 진동 경고 시스템)와 시티 브레이킹 시스템(저속 자동 긴급 제동시스템), 전방 충돌 경고 시스템, 전방 거리 감지 시스템, 스마트 하이빔, 차선 이탈 경고 및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 사각 지대 경고 시스템, 후측방 경고 시스템이 전 모델에 기본으로 장착됐다. 여기에 추가로 2019년형 모델에는 전방 보행자 감지 및 제동시스템을 추가 적용해서 더욱 능동적인 안전성을 확보했다.


터치 기능을 지원하는 쉐보레 인포테인먼트 시스템도 기본 트림인 LS부터 적용된다. 후방카메라와 듀얼 커넥션 블루투스 핸즈프리, C타입이 포함된 일루미네이팅 듀얼 USB포트 등은 전 트림 기본 사양이며, 가격 인상은 없다.



주력 트림 LT, 소비자 선호사양 반영

이쿼녹스의 주력 트림이라고 할 수 있는 LT부터는 HID 헤드램프와 18인치 휠, 전방 주차 보조 시스템, 슈퍼비전 컬러 클러스터, 운전석 8방향 전동시트, 열선시트 등이 기본이다. 2019년형 부터는 8인치 고해상도 내비게이션, 고해상도 후방카메라와 클러스터 이오나이저 등이 추가된다.



가장 주목할 만한 트림, LT 플러스 추가

LT 트림은 LT, LT 익스클루시브, LT 플러스, LT 플러스 익스클루시브로 나뉜다. 이번에 추가된 트림이 LT 플러스인데, 고 트림에만 적용되던 LED 헤드램프 및 LED 테일램프와 더불어 LT 플러스 전용 고담 메탈릭 그레이 색상의 라디에이터 그릴과 사이드 스텝이 포함된다. 이로써 최고 트림대비 400~500만 원 정도 저렴한 3,400만 원대에서도 합리적인 모델을 구입할 수 있게 됐다.



최고급 트림 사양 및 가격은 동결

최상위 트림인 프리미어와 프리미어 익스클루시브는 사양 및 가격이 동결되었으며, 2019년형의 가격은 LS 2,945만 원, LT 3,403만 원, LT 익스클루시브 3,549만 원, LT 플러스 3,482만원, LT 플러스 익스클루시브 3,628만 원, 프리미어 3,839만원, 프리미어 익스클루시브 3,985만 원이다.


한편, 신영식 한국지엠 부사장 겸 CMO는 “명실상부 최고의 안전성을 인정받은 이쿼녹스가 패밀리SUV로서 국내 고객께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상품성 강화와 합리적 패키지 구성에 주력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을 중심에 두고 다양한 제품전략과 마케팅 활동을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bbongs142@autotribune.co.kr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