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단 자동변속기 장착한 푸조 2019 SUV 라인업 공개, 주목할 만한 변화는?

[오토트리뷴=양봉수 기자] 한불모터스는 파워트레인 변경 및 편의사양 추가로 상품성을 개선한 2019년형 푸조 SUV 라인업을 공개하고, 예약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19년형 푸조 SUV 라인업은 강화된 배출가스 인증 방식인 WLTP(국제표준시험방식) 기준을 충족하기 위해 SCR(선택적 환원 촉매 시스템)과 DPF(디젤 미립자 필터)의 성능 강화, 신형 엔진과  자동변속기 탑재, 그리고 트림 별로 편의사양을 추가하는 등 일반적인 연식 변경 수준을 넘어선 대대적인 상품성 강화를 이뤄냈다.



MCP 변속기, 6단과 8단 자동변속기로 대체

MCP 변속기는 그동안 국내 소비자들에게 호불호가 심한 변속기로 인식되어 왔다. 특히 긍정적으로 평가되기보다는 불편하다는 평가가 지배적이었다. 그러나 이번에 6단 자동변속기를 새롭게 장착하면서 승차감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기존의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하던 모델들은 8단으로 다단화를 거치면서 연비향상에도 공을 들였다.



최대 20마력 향상된 신형 엔진

2008에는 기존 대비 최고출력이 20마력 높아진 120 블루HDI 엔진이 장착된다. 3008과 5008에는 신형 130 블루HDI 엔진이 장착돼 기존대비 최고출력이 10마력 향상됐다. 모델에 따라 출력이 10~20마력 향상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연료 효율성은 오히려 7%가 올랐다. 특히 가속성능이나 견인력도 기존 변속기 대비 우수하다.



소형 SUV 최초, 어라운드 뷰 장착한 2008

어라운드 뷰는 보통 대형세단이나 중형 이상의 SUV에 장착되어 왔다. 그러나 신형 2008은 소형 SUV임에도 주차 편의를 돕는 어라운드 뷰 시스템을 더해서 주차가 어려운 초보운전자들에게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3008, 5008은 국내 소비자 선호사양 강화

중형급 모델에는 국내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편의 사양들이 대거 추가됐다. 알뤼르 트림에는 상위 트림에 적용되던 블랙 다이아몬드 루프와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이 기본으로 적용되며, GT 라인은 거리 조절과 정지 기능이 추가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이 기본 탑재된다. 특히 최상위 트림인 GT 라인에는 다양한 지형 조건에 대응하는 어드밴스드 그립 컨트롤과 18인치 휠이 장착된다.



인상 폭, 화끈하게 공개

푸조는 보도자료를 통해 가격 인상폭도 이례적으로 공개했다. 2008 알뤼르는 80만 원 인상되었고, GT 라인은 55만 원이 인상되어 3,150~3,350만 원이다. 3008은 알뤼르와 GT라인 각각 180만 원이 인상되었고, GT는 동결되어 4,070~4,999만 원에 판매된다. 5008은 알뤼를 200만 원, GT라인 140만 원, GT 100만 원이 인상되어 4,490~5,490만 원에 책정됐다.


송승철 한불모터스㈜ 대표이사는 "2019년형 푸조 SUV라인업은 WLTP 기준 충족을 위한 후처리 장치 성능강화는 물론, 신형 엔진과 자동변속기, 그리고 편의사양을 더하는 등 일반적인 연식 변경을 넘어서는 수준으로 상품성을 강화했다"며, "빠른 시일 내에 국내 고객들에게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푸조 SUV 모델을 선보일 수 있도록 WLTP 국내 인증 작업에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bbongs142@autotribune.co.kr



댓글(0)

티스토리 툴바